평택수어통역센터 | 평택수어통역센터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평택수어통역센터 | 기관소개 -

평택시수어통역센터 로고

타이틀 설명
배경패턴이미지
배경박스이미지

수어방송

평택수어통역센터
건강칼럼

건강칼럼-통풍

페이지 정보

작성자 평택수어통역센터 작성일21-10-18 16:58 조회226회 댓글0건

본문

안녕하세요건강 100세 시대를 맞아 몸 튼튼마음 튼튼건강칼럼 아나운서 최홍석입니다.

오늘의 주제는 통풍입니다통풍의 뜻은 아프다는 의미인 바람을 뜻하는 이 합쳐진 말로바람 만 스쳐도 통증이 있습니다혈액 내 요산의 농도가 짙어져 발병하는 질환으로 여성보다 남성에게 많이 발병합니다.


통풍의 가장 대표적인 증상은 엄지발가락에 생기는 관절염 증상이라 할 수 있습니다.

주로 엄지발가락 주위가 벌겋게 부어오르고 극심한 통증이 있으면서 열감을 동반하는데엄지발가락에서 발목발등무릎과 같은 하지 관절에서 통풍이 나타납니다주로 새벽이나 밤에 증상이 나타납니다.


통풍은 급성 통풍성 관절염과 만성 결정성 통풍이 있습니다

급성 통풍성 관절염은 엄지발가락이 붓고 빨개지며열감과 땅을 딛기 힘들 정도의 심한 통증을 호소합니다.

이러한 급성 통풍성 관절염이 재발하고 10년 이상 진행되면 만성 결절성 통풍으로 발전하게 됩니다


만성 결절성 통풍은 심한 통증 없지만작은 통증이 지속해서 발생하며 관절이 뻣뻣해져 관절 자체가 망가지는 퇴행성관절염을 초래될 수 있습니다통풍이 의심된다면 혈액검사를 통해 요산 농도를 측정합니다통풍이 의심되는 관절 내 혈액을 채취해 요산염이 있는지 검사를 합니다.


통풍은 특별한 치료를 하지 않아도 됩니다혈중에 요산 농도가 짙어져도 일부 환자만 통증이 있으므로통증이 없을 때는 치료하지 않아도 됩니다다만 체중을 조절하고 금주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체중 조절과 금주로 조절되지 않으면 지속적인 약물로써 요산 수치를 관리해야 때문입니다.


처음 통풍 발작이 발생하고 난 뒤에 증상이 없더라도 6개월에서 2년 사이에 약 80%의 환자에게서 재발이 발생하기 때문에 약물치료를 하지 않고 내버려 두면 계속 통풍 발작이 발생하게 됩니다한번 통풍 발작을 진단받은 환자는 적절한 체중 관리와 금주약물치료로 재발을 방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건강은 치료보다 예방이 중요합니다고맙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평택시수어통역센터 로고
(우)17915 경기도 평택시 조개터로2번길 41, 평택시장애인회관 내 2층(합정동 936-3번지)
TEL 031-657-2283  | 휴대폰 010-5101-2283 | 영상전화 070-7947-0372 | 이메일 ptdeaf1234@hanmail.net
Copyrightⓒ All Right Reserved.